콘텐츠바로가기

'디어마이프렌즈' 천하의 고현정도 설설 기는 악명높은 촬영 현장

입력 2016-04-27 10:10:19 | 수정 2016-04-27 10:10:19
글자축소 글자확대
'디어마이프렌즈' 고현정의 촬영장 24시
'디어마이프렌즈' 고현정기사 이미지 보기

'디어마이프렌즈' 고현정

tvN ‘디어 마이 프렌즈’가 카리스마 여배우 고현정이 선생님들의 귀요미로 변신한 반전의 촬영 현장 24시를 공개했다.

tvN 10주년 특별기획 금토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극본 노희경/ 연출 홍종찬)에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여배우 고현정도 귀여운 막내가 된다.

신구, 김영옥, 김혜자, 나문희, 주현, 윤여정, 박원숙, 고두심 등 50여 년 동안 안방극장을 책임진 ‘시니어벤져스’(시니어+어벤져스) 배우들이 이 드라마에 총 출동하기 때문이다.

‘디어 마이 프렌즈’에서 고현정은 고두심(장난희 역)의 딸이자, ‘꼰대’ 어르신들의 이야기를 담으려는 프리랜서 작가 ‘박완’ 역을 맡았다.

‘시니어벤져스’ 캐릭터들을 챙기는 막내 고현정의 역할은 때로는 리얼하게, 때로는 유쾌하게 그려지며 극의 감동과 재미를 더할 예정. 이와 함께 대선배들과 함께하는 촬영장 속 고현정의 모습 역시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27일 공개된 ‘막내 고현정의 매력탐구생활’ 영상에는 ‘디어 마이 프렌즈’에서만 만나 볼 수 있는 고현정의 막내 생활 24시간이 담겨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영상은 거듭 “죄송합니다”를 외치고 있는 고현정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고두심, 박원숙(이영원 역)과 함께하는 촬영 도중 NG를 낸 것. 괜찮다고 격려하는 고두심에게 “제가 잘못했습니다”라고 말하며 폴더인사를 하는 고현정의 모습, 두 사람을 보며 “너무 아름다운 광경이야”라고 말하는 박원숙의 모습이 훈훈함을 더한다.

또한 고현정은 촬영장 뒤에서 바쁘디 바쁜 막내 생활을 보내고 있다. 고두심의 어깨를 주물러주는가 하면, 혹시나 더우실까 부채질을 해주는 등 알뜰살뜰 선배들을 챙기고 있는 것. 선배들을 위한 리액션도 마다하지 않는 열혈 막내 고현정의 모습에서는 예쁜 마음까지 엿보인다.

선배들에게 사랑을 듬뿍 받는 막내 고현정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고현정은 선배들의 환호를 받으며 카메라 앞에서 멋진 포즈를 취하고, 애교를 선보이며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덕분에 촬영장은 늘 웃음이 떠나지 않는다는 후문. 이렇듯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자랑하는 ‘디어 마이 프렌즈’팀이 어떤 유쾌한 이야기를 들고 안방극장을 찾아올지 첫 방송에 대한 기대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tvN 10주년 특별기획 금토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는 “살아있다. 아직 끝나지 않았다”고 외치는 ‘꼰대’들과 꼰대라면 질색하는 버르장머리 없는 청춘들의 유쾌한 인생 찬가를 다뤘다.

‘괜찮아 사랑이야’ 등 인간애에 관한 따뜻한 시선을 담은 드라마를 주로 집필한 노희경 작가와 ‘마이 시크릿 호텔’을 연출했던 홍종찬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5월 13일 저녁 8시 30분 첫 방송 예정.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