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윤아, 6년만의 귀환…'키리에' 발표

입력 2016-04-29 08:52:32 | 수정 2016-04-29 10:26:19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윤아 신곡 '키리에' 공개
김윤아 '키리에' /인터파크기사 이미지 보기

김윤아 '키리에' /인터파크


뮤지션 김윤아가 6년 만에 신곡 ‘키리에’(KYRIE)를 발표한다.

김윤아는 29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디지털 싱글 ‘키리에’를 발표하고 공식적인 솔로활동을 재개한다. 김윤아의 솔로 신곡은 2010년 <315360> 앨범 이후 약 6년 만이다.

‘키리에’는 ‘신이여, 우리를 불쌍히 여기소서’를 되풀이하는 기도의 제목으로, 김윤아는 이번 신곡 ‘키리에’를 통해 상실감과 치유될 수 없는 상처와 고통을 그만의 깊고 따뜻한 감성으로 위로한다.

김윤아는 29일 소속사 인터파크를 통해 “음악이 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일 중 하나는 서로의 상처를 보듬는 것이 아닌가 싶다. 이번 신곡 ‘키리에’가 여러분들에게 슬픔이 되고 위안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전했다.

신곡 ‘키리에’를 통해 음악적으로 한층 성숙하고 치열해진 김윤아를 만날 수 있다. 미니멀하지만 넓은 공간감을 담은 사운드로 노래가 전하는 깊은 울림을 극대화 시켰다. 특히 ‘키리에’는 그만의 호소력 짙고 독특한 색깔의 목소리로 곡의 기승전결을 드라마틱하게 표현한다. 이번 노래 역시 김윤아가 작곡, 작사. 편곡, 프로그래밍, 프로듀싱을 모두 맡았다.

신곡 발표와 함께 공식적인 활동도 재개한다. 김윤아는 지난 26일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를 마쳤으며 이날 녹화분은 발매일인 4월 29일에서 30일로 넘어가는 자정에 방송된다. 또 5월 21일 봄을 대표하는 음악 축제인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6> 무대에도 오를 예정이다.

소속사 인터파크는 “김윤아 씨는 ‘키리에’를 시작으로 여름에 싱글과 가을 정규 4집 앨범을 순차적으로 발매하며 올 한해 음악인으로 꾸준하고 활발하게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며 “지금까지 김윤아 씨의 솔로 앨범과 마찬가지로 자우림과는 전혀 다른 색깔의 음악을 들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자우림의 멤버로 1997년 데뷔한 김윤아는 총 9장의 자우림 정규 앨범과 5장의 비정규 앨범, 총 3장의 솔로 앨범을 발표해온 국내 대표적인 싱어송라이터다. 작사, 작곡 뿐 아니라 편곡과 프로듀싱까지 병행, 자신만의 견고한 음악세계를 구축하며 대중성과 음악성에서 모두 높은 평가를 받아왔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