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라미란, 숨겨둔 가수의 꿈 공개…"음반도 내고 싶다"

입력 2016-04-30 10:38:25 | 수정 2016-04-30 10:52:0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언니들의슬램덩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언니들의슬램덩크



'언니들의슬램덩크' 라미란이 어린시절 꿈을 공개했다.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KBS2 '언니들의슬램덩크'에서는 첫 MT를 떠난 멤버들의 두 번째 여정이 공개됐다.

이날 '언니들의슬램덩크'에서 라미란은 자신의 숨겨둔 꿈을 공개했다. 다름 아닌 '가수'였다. 라미란은 "어렸을 적 시골에 살았던 내게 TV는 세상의 전부나 다름 없었다. 현미 선생님의 노래들을 보며 가수를 꿈꿨다"고 털어놨다.

라미란은 "무대 위에 서기도 했다. 시골 친구들을 불러 나만의 무대를 만들었다"라며 "기회가 되면 개인 소장용 음반을 내고 싶다"고 밝혔다.

뒤이어 라미란의 숨겨둔 노래실력이 공개됐다. 라미란은 BMK의 '하루살이'를 수준급 가창력으로 소화했다. 라미란의 노래 실력에 '언니들의 슬램덩크' 멤버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이날 방송된 '언니들의슬램덩크'는 지난주보다 시청률이 3.2% 하락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