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고지용 "멤버들 예전부터 복귀원했지만…"

입력 2016-04-30 19:21:57 | 수정 2016-04-30 19:21:57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토토가2' 젝스키스편에 고지용이 등장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토토가2-젝스키스'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무한도전'에서 공연을 앞두고 젝스키스를 만난 유재석은 "어제까지 설득을 했는데 고지용이 최종적으로 어렵다는 이야기를 했다. 대신 비슷한 동생 하나를 섭외했다"며 동생을 소개했다.

유재석이 소개한 동생은 다름 아닌 고지용이었다. 고지용을 본 멤버들은 시무룩했던 표정을 풀면서 격하게 반가워했다. 은지원은 바로 다가가서 꼭 안아줬고 다른 멤버들도 하이파이브를 하는 등 고지용을 반겼다.

고지용은 "다른 멤버들은 예전부터 젝스키스 복귀를 원하고 있었다. 나는 현실적으로 힘들겠지만, 이번 '무한도전' 출연을 계기로 멤버들이 앞으로 방송활동을 활발하게 했으면 좋겠다"며 출연하게 된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