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륙 홀리는 여신님"…이다해, 국내외 끊임없는 러브콜 쇄도

입력 2016-05-04 10:30:17 | 수정 2016-05-04 14:44:10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다해 / 사진 = 제이에스픽쳐스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이다해 / 사진 = 제이에스픽쳐스 제공


배우 이다해가 중국 광고계에서 끊임없는 러브콜을 받고 있다.

국내를 넘어 중국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쳐나가고 있는 이다해가 2014년부터 활동해온 화장품 브랜드 '한아 화장품' 광고 모델을 재계약, 중국내 위상과 입지를 여실히 증명했다.

3년 연속 브랜드의 얼굴로 활동하게 된 이다해는 지난 4월 14일 중국 항저우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해 팬들과 생일 파티를 함께하는 등 자리를 빛냈다. 당시 이다해의 방문 소식에 행사장은 물론 공항 입국당시부터 통제가 어려울 만큼 많은 인파가 몰려 그녀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현재 중국에서는 이다해가 촬영을 마친 한중 합작 드라마 '최고의 커플'이 오는 3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상황.

여기에 2017년 초 방송 예정인 '나의 여신, 나의 어머니'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돼 끊임없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다해 측 관계자는 "국내외에서 드라마, 영화, 광고 등 꾸준한 러브콜이 들어오고 있어 이다해 역시 감사한 마음으로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며 "더욱 좋은 모습과 연기로 보답할 수 있도록 촬영준비에 한창이니 앞으로도 관심있게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이다해가 출연하는 중국드라마 '나의 여신, 나의 어머니'는 이국에서 결혼을 하게 된 한국 며느리와 선인장처럼 가시가 돋친 중국 시어머니간의 고부갈등과 그 과정에서 드러나는 인물들의 감정을 섬세하게 그릴 작품으로 2017년 초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