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옥중화', 전광렬-정다빈 운명적인 첫 만남 예고

입력 2016-05-05 14:40:18 | 수정 2016-05-05 14:40:18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창사 55주년 특별기획 '옥중화' 정다빈, 전광렬 / 사진=MBC기사 이미지 보기

MBC 창사 55주년 특별기획 '옥중화' 정다빈, 전광렬 / 사진=MBC


'옥중화' 전광렬 정다빈의 운명적인 첫 만남이 포착됐다.

5일 MBC ‘옥중화’ 측이 전광렬(박태수 역)과 정다빈(소녀 옥녀 역)의 첫 만남이 담긴 스틸을 공개한 것.

지난 2회에서는 옥녀(정다빈 분)의 운명을 뒤바꿀 첫 번째 남자 윤태원(고수 분)과의 인연이 그려졌다. 이에 3회에서는 옥녀의 운명을 뒤바꿀 두 번째 남자 박태수(전광렬 분)와의 첫 만남이 전파를 탈 예정으로 기대감을 높인다.

공개된 스틸 속 정다빈은 어두컴컴한 지하감옥에서 전광렬과 조우한 모습. 전광렬은 오랫동안 지하감옥에서 갇혀 지낸 듯, 하얗게 바랜 산발머리와 누더기 옷차림 등 충격적인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다른 사진 속 정다빈은 전광렬을 향해 검술을 배우고 있다. 그는 목검을 손에 쥐고 진지한 표정에서 굳은 의지가 엿보인다.

한편 2016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꼽히는 '옥중화'는 옥에서 태어난 천재 소녀 옥녀와 조선상단의 미스터리 인물 윤태원의 어드벤처 사극으로, 이병훈-최완규 콤비의 2016년 사극 결정판으로 매주 토, 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