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박2일' 윤시윤-정준영, 진흙탕 몸싸움 선보여

입력 2016-05-08 10:59:54 | 수정 2016-05-08 10:59:55
글자축소 글자확대
'1박2일' 윤시윤-정준영 /사진=KBS 2TV ‘1박 2일’ 공식 페이스북기사 이미지 보기

'1박2일' 윤시윤-정준영 /사진=KBS 2TV ‘1박 2일’ 공식 페이스북


‘1박 2일’ 윤시윤과 정준영의 모습이 화제다.

8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는 새 멤버 윤시윤과 충남 보령으로 떠나는 ‘동구야 같이 가자’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다. 8일 ‘1박 2일’ 측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윤시윤과 정준영의 '몸의 대화'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윤시윤과 정준영은 진흙 속에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윤시윤과 정준영이 서로를 붙잡고 팽팽하게 맞서고 있다.

특히 복불복 승부사로서 매번 놀라운 운과 능력으로 승리를 이끌어 나가는 요물막내 정준영과 탄탄한 근육과 넘치는 체력으로 해병대 출신의 위엄을 뽐내는 새 멤버 윤시윤의 대결은 긴장감 넘치는 명경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에 대해 제작진은 “윤시윤과 정준영의 대결은 현장에서도 모두가 숨을 죽이고 바라봤을 만큼 흥미진진했다”면서 “’막내 라인’ 새 멤버 윤시윤과 막내 정준영의 활약을 앞으로 많이 기대 부탁드리고, 이들의 빅 매치를 본 방송을 통해 꼭 확인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