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급성 백혈병 진단' 최성원, '응팔'로 주목받은지 반년만에 '희비교차'

입력 2016-05-09 13:12:55 | 수정 2016-05-09 13:12:55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성원 급성 백혈병 진단…소속사 "현재 입원 후 집중 치료 중"

최성원 급성 백혈병 /사진=tvN '응답하라 1988'기사 이미지 보기

최성원 급성 백혈병 /사진=tvN '응답하라 1988'


배우 최성원(31)이 급성 백혈병 진단을 받고 출연 중인 드라마에서 하차했다.

9일 최성원의 소속사 무신이엔티 측은 JTBC '마녀보감' 촬영 중 부상이 회복되지 않아 병원을 찾았다가 급성 백혈병임을 알게됐다고 밝혔다.

이에 최성원은 지난 4일 진단을 받고 '마녀보감'에서 공식 하차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최성원은 다행히 초기에 발견해 집중 치료로 회복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성원은 현재 입원 후 치료 중이다.

뮤지컬배우로 데뷔한 최성원은 긴 무명생활 끝에 지난해 '응답하라 1988'에 주인공 성덕선(혜리)의 동생 노을로 발탁, 대중의 눈도장을 받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