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딴따라' 채정안의 '혜리 케어', 쿨한 언니인 줄 알았는데…'감동'

입력 2016-05-12 10:07:53 | 수정 2016-05-12 10:07:53
글자축소 글자확대
'딴따라' 채정안 혜리기사 이미지 보기

'딴따라' 채정안 혜리

배우 채정안과 혜리의 자매같은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SBS 수목드라마 '딴따라' 8회분에서 채정안과 혜리의 공원 데이트가 그려졌다.

당시 포착된 촬영 현장 스틸컷에서 두 사람은 쌀쌀한 밤날씨에 서로를 챙기는 훈훈한 모습을 보이며 시종일관 웃음을 잊지 않았다.

채정안은 마치 해결사처럼 혜리까지 케어하며 다정다감한 '언니'의 모습이었다는 후문.

한편, 지난 11일 방송 된 SBS 수목 드라마스페셜 ‘딴따라’(극본 유영아/ 연출 홍성창, 이광영/제작 웰메이드 예당, 재미난 프로젝트) 7회에서는 거대 기획사 케이탑의 방해에도 포기하기 않는 신석호(지성 분)와 정그린(혜리 분), 딴따라 밴드의 모습이 그려져 극적 긴장감을 고조하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