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뉴욕증시, 하락세로 마감 "전반적인 기업 실적 부진한 모습"

입력 2016-05-14 10:31:36 | 수정 2016-05-14 10:31:3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뉴욕증시가 하락세로 마감했다.

13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85.18포인트(1.05%) 하락한 17,535.32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7.50포인트(0.85%) 내린 2,046.6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9.65포인트(0.41%) 낮은 4,717.68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와 S&P 500지수는 3주 연속 내림세를 보이며 올해 1월 중순 이후 가장 긴 주간 하락세를 나타냈다.

한편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S&P500 지수의 2,100선이 저항선으로 작용하는 데다 전반적인 기업들의 실적이 부진한 모습을 보인 것도 지수 하락에 일조했다고 평가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