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언니들의슬램덩크' 꿈 도전 나선 민효린, "아이오아이(I.O.I) 만나다"

입력 2016-05-14 16:30:23 | 수정 2016-05-14 16:31:0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언니들의슬램덩크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언니들의슬램덩크



'언니들의슬램덩크' 멤버들과 아이오아이(I.O.I) 멤버들이 만났다.

지난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에서는 걸그룹 꿈에 도전한 민효린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언니들의슬램덩크'에서 민효린은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연기는 카메라랑 스태프들만 같이 작업하지만 가수들은 직접 피드백을 받지 않느냐"며 가수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이어 아이오아이(I.O.I) 연습실을 찾은 '언니들의슬램덩크' 멤버들은 아이오아이(I.O.I) 멤버들과 댄스 배틀을 펼쳤다.

특히 티파니와 임나영은 예능다운 코믹 댄스를 추며 멤버들의 호응을 얻었다. 또 티파니는 벽에 몸을 기대고 섹시한 춤을 추는 등 10년차 선배답게 무대를 압도하는 춤을 춰 눈길을 끌었다. 그러자 이에 임나영은 바닥에 누워 아크로바틱을 선보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후 주결경은 소녀시대 유닛 태티서의 ‘트윙클’에 맞춰 하면서도 섹시한 춤을 췄다. 이에 민효린은 요염한 댄스와 ‘언니들의 슬램덩크’ 멤버들이 앞선 방송에서 선보인 ‘말아말아 소맥 댄스’를 춰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