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황치열, 중국 사랑 보답하는 팬미팅 현장 "가슴 벅찬 감동"

입력 2016-05-15 10:05:48 | 수정 2016-05-15 11:00:01
글자축소 글자확대
황치열 팬미팅기사 이미지 보기

황치열 팬미팅


가수 황치열이 중국에서 열린 첫 단독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황치열은 14일 오후 7시 30분(현지시간) 중국 남경 태양궁 극장에서 '2016 황치열 팬미팅 남경'을 개최하며 3000여명의 중국 팬들과 만남을 가졌다.

이번 팬미팅은 중국에서 열린 첫 단독 팬미팅으로, 최근 종영한 후난위성TV '나는 가수다4'를 통해 단숨에 ‘대륙의 남자’로 자리매김한 황치열을 만나기 위해 예매 전쟁도 치열했다는 후문이다. 더욱이 이날 팬미팅에는 중국 각지의 팬들과 아시아 지역의 팬들이 현장을 찾아 그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팬들의 뜨거운 함성 속에 등장한 황치열은 중국판 ‘나는 가수다’ 첫 경연에서 불렀던 ‘그 사람’으로 팬미팅의 화려한 포문을 열었다. 이어 ‘고해’와 ‘뱅뱅뱅’으로 명품 발라드와 댄스를 오가는 화려한 무대로 팬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또한, 황치열은 팬들과 함께 소통하기 위해 다양한 게임을 하고, 짓궂은 질문에도 솔직하게 답변하며 150분 동안 빈틈없는 이벤트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황치열의 특별한 팬 사랑은 곳곳에서 드러났다. 객석으로 내려가 사진 촬영은 물론 팬들과 일일이 악수하며 가까이서 소통하고 인사를 나눴다. 그리고 자신이 아끼는 애장품을 선물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황치열은 ‘허니’, ‘개변자기(改變自己)’, ‘일로상유니(一路上有?)’ 등 폭발적인 가창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대륙의 여심을 사로잡았다. 특히 팬미팅의 엔딩곡으로 팬들을 위해 최근 발표한 신곡 '너 없이 못 살아'를 부를 때는 3000여명의 팬들이 하나 되어 떼창으로 화답해 훈훈한 분위기 속에 팬미팅은 마무리됐다.

중국 팬미팅을 마친 황치열은 “나를 만나기 위해 찾아주신 많은 팬분들에게 너무 감사한 마음뿐이다. 남경에서 즐거웠던 시간 소중한 추억으로 잘 간직하겠다. 가슴 벅찬 감동을 느꼈다. 고맙고 사랑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첫 단독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친 황치열은 6월 4일 중국 산서성 태원에서 두 번째 팬미팅을 앞두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