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런닝맨' 하하 "홍진영, 새벽에 술 취해 김종국에게…" 깜짝 폭로

입력 2016-05-16 09:25:58 | 수정 2016-05-16 09:26:59
글자축소 글자확대
홍진영 하하 / 사진 = S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홍진영 하하 / 사진 = SBS 방송 캡처


'런닝맨' 하하가 게스트로 출연한 홍진영에 대한 일화를 폭로했다.

15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는 센터 특집으로 조보아, 홍진영, 유인영, 지코, 엄현경, 스테파니 리, 경수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하하는 홍진영의 등장에 "진영이가 새벽에 술 취해서 종국이 형한테 전화했는데 형이 안 받았다더라"고 폭로했다.

이어 유재석은 "홍진영이 먼저 김종국의 전화번호를 알아보려고 했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홍진영은 당황스러워하며 "무슨 소리냐. 안 그랬다"고 버럭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홍진영은 김종국의 지원군으로, 스테파니 리는 하하의 지원군으로, 경수진은 개리를 위해 출연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