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정애리, 급성 복막염으로 '친정엄마' 하차…한 달간 휴식

입력 2016-05-16 15:30:32 | 수정 2016-05-16 15:32:21
글자축소 글자확대
정애리 / 사진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정애리 / 사진 = 한경DB


배우 정애리가 급성 복막염 진단을 받았다.

16일 TV리포트에 따르면 한 연예관계자는 "정애리가 급성 복막염으로 부득이하게 스케줄을 멈춰야 하는 상황에 놓였다"고 밝혔다.

정애리는 현재 뮤지컬 '친정엄마'와 MBC 아침드라마 '좋은 사람'에 출연 중이다. '친정엄마'에서는 하차하고 드라마 '좋은사람'은 한 달 가량 휴식을 취한 뒤 복귀할 예정으로 전해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