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마음의 소리' 이광수, 촬영장에 야식 깜짝 선물…"광수가 쏜다"

입력 2016-05-17 07:39:49 | 수정 2016-05-17 07:39:4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이광수가 ‘마음의 소리’ 촬영장에 분식차를 준비했다.

이광수가 지난 11일 ‘마음의 소리’ 촬영이 진행된 KBS 수원 세트장에 맛있는 야식을 깜짝 선물하여, 밤낮없이 열심히 촬영 중인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조석이 보내서 왔석”이라는 문구가 새겨진 현수막이 눈길을 끈다. 극중 주인공 ‘조석’ 역을 맡은 이광수가 보낸 선물이라는 뜻을 담은 것. 떡볶이, 순대, 어묵 등 다양한 음식이 가득 담긴 야식차에는 ‘석볶이’, ‘나, 광순대?’, ‘마음의 튀김’ 등 센스 넘치는 메뉴명이 시선을 사로잡아 현장에 웃음꽃이 피었다는 후문.

이날 이른 아침부터 진행된 촬영으로 지친 현장 분위기 속에서 야식차가 깜짝 등장, 모든 이들에게 반가움을 전했다. 또한, 이광수는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 일일이 인사를 하고 대화를 나누며 음식을 함께 먹는 등 따뜻한 마음을 전해 현장에 온기와 에너지까지 더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광수가 주인공 ‘조석’으로 출연하는 ‘마음의 소리’는 네이버를 통해 올 가을 공개된 후 공중파 버전이 추가돼 KBS 2TV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