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현진 절친 연우진, '또 오해영' 카메오 출연 '지원사격'

입력 2016-05-17 13:36:30 | 수정 2016-05-17 15:10:05
글자축소 글자확대
'또 오해영' 서현진기사 이미지 보기

'또 오해영' 서현진


배우 서현진과 연우진이 ‘절친 케미’를 발산했다.

서현진과 연우진의 소속사 점프엔터테인먼트는 “tvN 월화드라마 ‘또 오해영(극본 박해영 연출 송현욱)’ 7화에서 연우진이 카메오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연우진은 지난 2014년 tvN 드라마 ‘연애 말고 결혼’을 통해 인연을 맺은 송현욱 감독과 같은 소속사 식구인 서현진을 응원하기 위해 카메오로 지원사격에 나선 것.

이와 관련해 공개된 사진에는 ‘절친 케미’를 뿜어내는 서현진과 연우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서현진과 연우진은 송현욱 감독과 함께 대본을 맞춰보는가 하면, ‘또 오해영’ 대본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어 훈훈함을 자아낸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젠틀한 미소로 한발 다가가는 연우진과 경계의 눈초리로 한발 물러나는 서현진이 포착됐다. 극중 두 사람이 어떤 인연으로 얽히게 될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평소 두터운 친분을 자랑하는 서현진과 연우진은 촬영장에서 만난 것이 어색한 듯 크게 웃다가도, 촬영이 시작되면 금세 연기에 몰입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서로를 보면서 웃음이 끊이지 않아 촬영 내내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연우진은 “요즘 재밌게 보고 있는 화제의 드라마에 출연하게 됐다. 훌륭한 드라마에 출연할 수 있게 돼서 기분이 좋다. ‘또 오해영’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며 카메오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연우진은 올해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궁합’과 ‘김선달’을 통해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