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백지영부터 투빅까지…'굿바이 미스터 블랙' OST 앨범으로 종영 아쉬움 달랜다

입력 2016-05-19 09:31:35 | 수정 2016-05-19 09:32:32
글자축소 글자확대
굿바이 미스터 블랙기사 이미지 보기

굿바이 미스터 블랙


‘굿바이 미스터 블랙’의 OST 앨범이 전격 발매된다.

오늘(19일) 종영하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굿바이 미스터 블랙’(극본 문희정/연출 한희, 김성욱/제작 이김프로덕션)의 감동과 여운을 더할 Original Sound Track이 19일 낮 12시에 온라인에서 공개되며, 30일 오프라인을 통해 발매된다.

‘굿바이 미스터 블랙’ OST 앨범에는 긴장감 넘치는 복수 스토리와 애틋한 멜로를 완성시켰던 가창곡과 테마곡들이 모두 담겨 있어 드라마 팬들에게 큰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굿바이 미스터 블랙’의 첫 번째 주자는 명실공히 드라마 OST의 여왕 백지영이 부른 ‘그렇게 안녕’이다. 극중 차지원(이진욱 분)과 김스완(문채원 분)의 안타까운 사랑을 노래한 ‘그렇게 안녕’은 백지영 특유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블랙스완 커플의 감정선과 잘 어우러지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김스완의 러브테마로 유명한 배수정의 ‘제자리 걸음’은 애절한 발라드로 안방극장을 촉촉히 적셨다. 이 곡의 보컬을 맡은 배수정은 직접 작사, 작곡에도 참여하는 열의를 보이며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또한 송유빈의 ‘아마도 이건’은 사랑에 벅차 오르는 한 남자의 마음을 표현해 달달함을 더했다.

블랙 차지원의 절절한 사랑을 담은 노래 ‘참아’는 가창력으로 승부하는 음원강자 투빅이 참여해 눈길을 모았다. ‘참아’는 쓸쓸함이 묻어나는 기타 리프와 피아노 선율이 돋보이는 곡으로, 투빅의 목소리를 통해 전해지는 울림 있는 가사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백지영부터 투빅까지 명품 보이스로 가득한 ‘굿바이 미스터 블랙’ OST는 듣는 이로 하여금 오랜 시간 동안 드라마의 감동과 여운을 남겨 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MBC 수목미니시리즈 ‘굿바이 미스터 블랙’은 황미나 작가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한 남자의 강렬한 복수극에 감성 멜로를 더한 드라마로, 오늘(19일) 밤 10시 종영한다. ‘굿바이 미스터 블랙’ OST 앨범은 19일 낮 12시에 온라인에서 공개되며, 30일 오프라인을 통해 발매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