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황치열, '라디오스타' 코너에서 센터로 '금의환향'

입력 2016-05-19 09:40:31 | 수정 2016-05-19 09:40:31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황치열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황치열


중국을 뜨겁게 달군 대륙남 황치열이 금의환향했다.

황치열은 18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출연해 김민석, 이현재, 박재정과 함께 '운빨 브로맨스' 특집에 출연했다.

지난해 9월 이후, 8개월 만에 ‘라디오스타’를 찾은 황치열은 여전히 녹슬지 않은 예능감을 뽐내며 유쾌한 에너지를 발산했다.

특히, 중국판 ‘나는 가수다’를 통해 중국 내 ‘황쯔리에 신드롬’의 주인공인 황치열의 등장에 4MC들은 “치열이가 메인이 돼서 왔다. 여유가 넘친다”며 환영과 축하 인사를 건넸다.

이날 황치열은 한·중 여심을 사로잡은 애교를 비롯해 하동균, 박효신, 윤민수, 유해진, 윤문식으로 이어지는 완벽한 성대모사를 선보이며 시종일관 밝은 분위기를 이어갔다.

또한 중국판 ‘나는 가수다’ 세 번째 출연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빅뱅의 ‘뱅뱅뱅’ 무대를 재현해 눈길을 끌었다. 우승자다운 완벽한 노래와 춤과 곁들인 구수한 랩 실력으로 다시 한 번 센스 넘치는 유머감각을 발휘했다.

특히 황치열은 중국판 ‘나는 가수다’ 출연 당시 중국어 가사를 외우기 위해 한국 발음을 써놓고 연습했고, 비행기에서 팬들과 기내식을 같이 먹는 등 소탈한 성격도 드러냈다.

이처럼 유쾌한 매력을 앞세운 월등한 예능감, 겸손하고 소탈한 모습, 그리고 훤칠한 외모에 뛰어난 춤과 노래실력으로 다시 한 번 여심을 사로잡으며 '여심깡패'로 등극했다.

한편, 황치열은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