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집트 여객기 잔해 발견, "생존자는 없었다"

입력 2016-05-21 11:19:04 | 수정 2016-05-21 11:19:04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



실종된 이집트 여객기 잔해가 발견됐다.

지중해 상공에서 실종된 이집트 여객기 MS804기 잔해가 20일(현지시간) 이집트 해역 인근에서 발견됐다.

이집트군 대변인 모함메드 사미르는 20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발표한 성명에서 해군과 수색팀이 이집트 북부 항구도시 알렉산드리아로부터 약 180마일(290km) 떨어진 해상에서 추락 여객기 잔해를 찾았다고 말했다.

이번 이집트 여객기 잔해 발견은 이집트군이 그리스와 공동으로 여객기 추락 당일 19일에 이어 이날 오전 이집트 수역인 지중해 동남부 일대에서 수색을 진행하던 중 이뤄졌다.

셰리프 파티 이집트 민간항공부 장관은 사고기 탑승자 가족·친척들에게 "생존자는 없다"고 통보했다고 일간 알마스리 알윰이 보도했다.

압델 파타 엘시시 이집트 대통령도 성명을 내고 "피해자 가족에게 위로를 보낸다"고 말했다.

한편 추락 원인을 두고는 기체 결함, 테러리스트 공격, 조종사 과실 등 여러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으나 사고 원인을 밝혀줄 구체적인 증거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