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우리결혼했어요' 조타, "결혼 일찍하고 싶어…아내 손에 물 안묻히고 싶다"

입력 2016-05-22 11:06:30 | 수정 2016-05-22 11:06:47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우리결혼했어요'/사진=MBC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MBC '우리결혼했어요'/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조타가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꿈꾸는 결혼에 대해 언급했다.

21일 오후 방송한 MBC 예능 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새 부부로 합류한 조타와 김진경이 허니문 드라이빙을 나섰다.

이날 운전면허증이 없는 조타를 대신 김진경이 운전을 하게 됐다. 이에 조타는 미안해했다.

차안에서 조타는 "'우리 결혼했어요'를 통해 가상 결혼 생활을 하는 것이 좋다"며 "결혼을 일찍 하고 싶었다"고 이야기했다.

더불어 조타는 꿈꾸는 결혼생활을 묻는 질문에 "아내 손에 물 한방울 묻히지 않는것"라며 "집안일을 안시키고 싶다"고 답했다.

또한 조타는 "키스신을 찍으셨더라”며 과거 김진경이 서인국의 뮤직비디오에서 찍었던 키스신을 언급했다.

이에 김진경은 “일을 열심히 했을 뿐”이라며 당황해 했고, 이를 들은 조타는 “과거니까 괜찮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