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곡성', 공식개봉 10일만에 400만 돌파…박스오피스 독보적 1위

입력 2016-05-22 13:42:05 | 수정 2016-05-22 13:42:0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 이십세기폭스코리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이십세기폭스코리아㈜



영화 '곡성'(감독 나홍진)이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2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곡성'은 21일 55만8926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수 404만5589명을 기록했다.

지난 11일 전야 개봉한 '곡성'은 첫날 17만367명을 동원했다. 이어 정식 개봉인 12일 48만6045명을 모았고 4일 만에 100만, 5일 만에 200만, 8일 만에 300만 명을 돌파한 데 이어 주말 극장가를 싹쓸이하며 400만 문턱을 뛰어넘었다.

배우 곽도원, 황정민, 천우희, 쿠니무라 준 등이 출연하는 '곡성'은 외지인이 나타난 후 시작된 의문의 사건과 기이한 소문 속 미스터리하게 얽힌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22일(현지시간) 폐막을 앞둔 제69회 칸국제영화제에서는 공식 섹션인 비경쟁부문에 초청, 지난 18일 공개돼 호평 받았다.

한편 '앵그리버드 더 무비'는 10만7250명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 수 13만2509명으로 2위에 자리했다. 이어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가 7만7609명(누적 848만1354명)으로 3위에, '계춘할망'이 6만5626명(누적 14만9245명)으로 4위에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