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이스크림 소녀' 정다빈 "이상형은 박보검"

입력 2016-05-23 07:13:06 | 수정 2016-05-23 07:58:2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아이스크림 소녀'로 불리는 아역배우 정다빈이 배우 박보검을 이상형으로 꼽았다.

MBC 드라마 '옥중화'에서 열연을 펼친 정다빈은 22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 인터뷰에서 "이상형은 박보검"이라고 밝혔다.

정다빈은 "박보검은 착하고 웃는 모습이 예쁘다. 함께 영화를 찍고 싶다"라며 영상편지를 남기기도 했다.

정다빈은 한 아이스크림 브랜드 광고 모델로 데뷔해 '아이스크림 소녀'라는 별명을 얻으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날 정다빈은 "지금도 그 브랜드의 아이스크림 밖에 안 먹는다. 13년 만에 다시 그 광고에 출연하고 싶다. 광고 욕심이 난다. 이젠 화장품, 치킨 광고도 찍고싶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