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운빨로맨스' 수목극 시청률 1위…류준열, 황정음 말 한마디에 '발끈' 왜?

입력 2016-05-26 08:15:10 | 수정 2016-05-26 08:15:10
글자축소 글자확대
'운빨 로맨스' 류준열기사 이미지 보기

'운빨 로맨스' 류준열


황정음과 류준열이 호흡을 맞춘 MBC TV 새 수목극 '운빨 로맨스'가 첫 회부터 수목극 시청률 1위에 올랐다.

26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5일 밤 방송된 '운빨 로맨스'가 전국 시청률 10.3%, 수도권 시청률 12.3%로 타 수목극을 제치고 앞서 나갔다.

이날 방송에서 제수호(류준열 분)은 심보늬(황정음 분)과 만나는 장면에서 발끈하며 '어이상실'의 상태가 돼 눈길을 끌었다.

벤치에 앉아 있는 제수호를 발견한 심보늬는 "돈 많이 잃으셨어요?"라며 "한숨 쉬면 있던 복도 다 나간다"며 조언했다.

이어 제수호에게 인사를 건네고 가던 심보늬는 제수호를 향해서 자신이 관상을 좀 보는데 제수호에게 "머리보다 몸을 써라"라고 말해 제수호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에 제수호는 "머리 보다 몸?"이라며 "나 제수호야 겁나 천재!"라고 버럭하며 발끈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