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갑분이가 돌아왔다…이초희, '운빨로맨스' 류준열 오른팔로 첫 등장

입력 2016-05-26 09:04:53 | 수정 2016-05-26 09:08:32
글자축소 글자확대
'운빨로맨스' 이초희기사 이미지 보기

'운빨로맨스' 이초희


배우 이초희가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돌아왔다.

이초희는 극 중 제제팩토리의 게임기획자이자 제수호(류준열 분)의 일거수일투족을 살뜰히 챙기는 ‘달님’으로 분해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다. 달님은 심보늬(황정음 분)의 유일한 친구이기도 하다.

25일 방송된 수목드라마 MBC '운빨로맨스' 첫 회에서는 새로운 프로그램 시연회를 앞두고 회사 대표인 수호가 사라지고, 프로그램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등 위기에 봉착한 달님이 절친 보늬에게 SOS를 보내 상황을 해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달님은 보늬(황정음 분)와 수호(류준열 분) 사이 팽팽한 긴장 속에서 고군분투하며 둘 사이에 중요한 매개가 될 것임을 예고했다. 뿐만 아니라 이 날 회사에 직면한 문제들을 해결하려는 달님의 노력에 시청자들은 ‘달님이 제제팩토리의 만능 치트키가 될 것 같다.’며 기대감을 모았다.

특히 이초희는 사랑스러우면서도 어딘가 채워주고 싶은 달님 캐릭터를 위해 치아 교정기를 장착하겠다고 제작진에 먼저 제안한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쾌활하고 소녀 감성이 풍기는 달님이 화제작 ‘운빨로맨스’를 더 풍성하게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이초희는 전작인 SBS '육룡이 나르샤'에서도 변요한과 신세경의 든든한 조력자 '갑분'을 맡아 특유의 자연스럽고 귀여운 연기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듬뿍 받았다.

드라마 ‘운빨로맨스’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미신을 맹신하는 여자 심보늬와 수식 및 과학의 세계에 사는 공대 남자 제수호의 로맨스를 그려낸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MBC에서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