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찬오 '술자리 동영상' 논란에 '냉장고를 부탁해' 결국 하차

입력 2016-05-26 11:06:40 | 수정 2016-05-26 11:07:37
글자축소 글자확대
이찬오 '냉장고를 부탁해' 하차  /사진=김새롬 인스타그램, 다음TV팟 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이찬오 '냉장고를 부탁해' 하차 /사진=김새롬 인스타그램, 다음TV팟 캡쳐


여성과 술자리 동영상으로 구설에 휩싸인 이찬오 셰프가 출연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제작진은 이찬오 셰프가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찬오 셰프는 해당 동영상의 사실관계를 떠나 공인으로서 오해를 일으키고 대중에 불쾌감을 준 점을 의식해 하차를 결정했다는 전언이다.

이찬오 셰프는 최근 제주도의 한 행사장에 참석해 뒷풀이에서 한 여성과 스킨십을 하고 있는 동영상이 인터넷에 퍼져 논란에 휩싸였다.

이에 대해 이 셰프는 "지인일 뿐"이라고 일축했고 아내인 방송인 김새롬 또한 "저희는 괜찮다"고 상황을 수습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