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운빨로맨스' 황정음, 류준열과 얽히고 설키며 본격적인 인연 시작

입력 2016-05-27 08:31:23 | 수정 2016-05-27 09:16:45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 = '운빨로맨스' 화면캡쳐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운빨로맨스' 화면캡쳐


운빨로맨스 황정음 류준열

'운빨로맨스' 황정음과 류준열의 본격적인 인연이 시작됐다.

26일 방송된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극본 최윤교, 연출 김경희)에서 황정음은 뛰어난 업무능력을 뽐냄은 물론 미신을 맹신하며 벌어지는 엉뚱한 에피소드들을 이끌어 나가며 다양한 매력을 뽐냈다. 특히, 류준열과 본격적인 인연을 시작하며 환상의 호흡을 보인 황정음의 활약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심보늬(황정음 분)는 구신(김종구 분)의 말에 따라 호랑이 띠 남자를 찾아 다니는가 하면, 옆집으로 이사 온 최건욱(이수혁 분)을 경계하며 자신의 신변을 보호했다. 이어, 건욱이 호랑이 띠라는 말에 식사 약속을 잡은 보늬는 데이트에 앞서 ‘행운의 색깔’을 통해 스타일링을 하려는 등 24시간 미신과 밀착된 생활을 펼쳐 웃음을 안겼다.

또한, 이전 직장에 다닐 당시 제출한 게임 아이템으로 프리젠테이션을 하게 된 보늬는 단 하루만에 자료를 준비하고, 수려한 말솜씨와 기발한 아이디어를 뽐내며 발표를 마치는 등 업무 처리까지 완벽한 ‘만렙녀’의 면모를 보였다.

특히, 보늬의 프리젠테이션을 접한 제수호(류준열 분)가 게임 판권을 구입하기 위해 그녀의 집을 찾아오며 두 사람의 본격적인 인연이 시작됐다. 이에,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이고 있는 두 사람이 앞으로 어떤 인연으로 이어지게 될 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로맨스'는 매주 수, 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