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피투게더3' 박태준 "유명해지고 싶어…내 꿈은 관심종자"

입력 2016-05-27 13:40:15 | 수정 2016-05-27 13:40:15
글자축소 글자확대
'해피투게더3' 박태준
'해피투게더3' 박태준기사 이미지 보기

'해피투게더3' 박태준


웹툰작가 겸 CEO 박태준이 자신의 꿈을 공개했다.

26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에서는 1+1 특집으로 걸그룹 AOA 멤버 설현과 찬미, 웹툰작가 이말년과 박태준, 개그맨 조세호와 남창희가 출연했다.

이날 박태준은 “해피투게더에서 섭외 전화가 와 기분이 정말 좋았다. 그동안 케이블 방송은 나갔었는데, 전국민이 아는 공중파 프로그램에서 연락이 오고 심지어 설현씨가 나온다더라. ‘내가 이 정도구나’ 싶었다. 인기를 얻고 싶어 나왔다”고 밝혔다.

이어 필명으로 활동하고 있는 이말년을 향해 “솔직히 이해가 안 간다. 만화를 그려서 독자들이 봐주면 내 이름을 알아야 하는데, 필명을 지으면 나를 모를 것 아니냐”며 “나는 그냥 유명해지고 싶어서 내 이름을 쓴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또 그는 “요즘 신조어 중에 나와 맞는 게 있는데 바로 ‘관심종자’라는 말”이라며 “내가 뭔가를 해서 거기에 사람들이 반응을 해주는 게 즐겁다. 내가 좀 변태인가보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박태준은 “연예인이 꿈 이었나”라는 전현무의 질문에 “아니다. 나는 관심종자가 꿈 이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