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가스사고 '제로'…휴켐스, '대한민국 가스안전대상' 대통령표창 수상

입력 2016-05-27 14:15:00 | 수정 2016-05-27 14:19:42
글자축소 글자확대
1977년 공장 건립 후 40년간 단 한 건도 가스사고 없어
27일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대한민국가스안전대상 시상식에서 최규성 휴켐스 사장(왼쪽)이 우태희 산업통상자원부 제2차관(오른쪽)으로부터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휴켐스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27일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대한민국가스안전대상 시상식에서 최규성 휴켐스 사장(왼쪽)이 우태희 산업통상자원부 제2차관(오른쪽)으로부터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휴켐스 제공


정밀화학기업 휴켐스(대표 최규성)가 27일 여의도 63빌딩에서 열린 ‘제23회 대한민국 가스안전대상’에서 단체부문 최고의 상인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올해로 23회째를 맞는 대한민국가스안전대상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가스안전공사가 주관하는 상이다. 매년 가스안전 분야에 기여한 단체와 개인을 선발해 상을 수여해 오고 있다.

태광실업그룹(회장 박연차) 계열사인 휴켐스는 박연차 회장의 안전 최우선 경영방침에 따라 철저하게 안전관리를 실천함으로써 1977년 공장 건립 후 40년간 단 한 건의 가스사고도 발생하지 않은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규성 휴켐스 사장은 “안전은 어떤 것과도 타협할 수 없는 반드시 지켜야 할 가치”라며 “앞으로도 아낌 없는 안전시설 투자와 철저한 관리로 무사고 사업장 기록을 이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