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듀엣가요제' 이영현, 첫 출연부터 1위 "산들 4연승 저지"

입력 2016-05-28 17:47:16 | 수정 2016-05-28 17:47: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듀엣가요제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듀엣가요제



'듀엣가요제' 이영헌이 첫 출연에 1위를 차지했다.

지난 27일 오후 방송된 MBC '듀엣가요제'에서는 4연승에 도전하는 산들팀과 다시 듣고 싶은 듀엣팀으로 선정된 이석훈팀, 새롭게 들어온 이영현, 민경훈, 라디, 니엘팀의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듀엣가요제'에서 이영현은 폭발적인 성량을 자랑하는 '공무원 준비생' 박준형과 함께 최재훈의 '비의 랩소디' 무대를 선보였다.

'듀엣가요제' 무대에 오른 이영현은 엄청난 가창력으로 시선을 모았고, 박준형 역시 못지 않은 열창으로 시선을 사로 잡았다. 특히 클라이맥스에 도달해서는 폭발적인 고음을 터뜨리며 소름돋는 무대를 만들어냈다.

유세윤은 "온몸에 소름이 돋았다"라며 극찬했고, 산들 역시 "두 눈으로, 두 귀로 들을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듀엣가요제'에서 이영현·박준형 팀은 부동의 1위 자리를 지켜내며 산들·조선영 팀의 4연승을 저지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