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타 "'별이 빛나는 밤에', 이름만 불러도 설레여…영광"

입력 2016-05-30 14:15:16 | 수정 2016-05-30 16:05:38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타 /MBC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강타 /MBC 제공


가수 강타가 '별이 빛나는 밤에' MC로 발탁된데 대한 소감을 전했다.

30일 서울 상암 MBC에서 '2016 MBC 라디오 신입 DJ 기자 간담회'가 진행됐다.

강타는 "'별이 빛나는 밤에'는 이름만 불러도 설레는 프로그램. 영광스럽고 잘 해야 겠다는 책임감이 크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많은 분들이랑 가까이 소통하는 것이 데뷔 이후 처음인 것 같다. 방송을 통해 소통의 장이 됐으면 좋겠다. 예전보다 더 멋진 '별이 빛나는 밤에'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포부를 전했다.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는 매일 오후 10시5분부터 12시까지 MBC 표준FM에서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