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지현·이민호 '푸른 바다의 전설'은 어떤 작품?

입력 2016-05-31 00:40:39 | 수정 2016-05-31 00:40:3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전지현과 이민호가 SBS ‘푸른 바다의 전설’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눈길을 끌고 있다.

올해 11월 SBS 드라마 스페셜로 방영될 ‘푸른 바다의 전설’ 우리나라 최초의 야담집인 어우야담에 나오는 인어 이야기를 모티브로 한 판타지로맨스 드라마다.

특히 전지현과 이민호가 출연한다는 소식에 대중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것.

전지현은 명실상부한 국내 손꼽히는 여배우로 ‘별에서 온 그대’에서 김수현과의 러브라인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듬뿍 받았다. 이민호는 2013년에 방송된 ‘상속자들’에서 김탄 역을 맡아 열연해 사랑을 받았다.

'푸른 바다의 전설'은 오는 11월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