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선사'된 황마담 황승환, 그는 누구? '2000년대 최고 전성기 누린 정상급 개그맨'

입력 2016-05-31 16:06:37 | 수정 2016-05-31 16:08:02
글자축소 글자확대
황마담 황승환 / 사진 = 티몬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황마담 황승환 / 사진 = 티몬 제공


'황마담'으로 유명한 개그맨 황승환이 예언가의 수제자가 됐다.

황승환은 오래 전부터 서울 강남의 한 점집에서 무속인 수업을 받고 있다. 실제로 이 점집의 홈페이지에는 ‘개그맨 황마담 화려했던 연예인 시절을 접고 수제자가 됐음’이라는 글과 함께 묘덕선사라는 이름으로 소개돼 있다.

이에 그의 과거 활동과 방송 경력 또한 화제를 모으고 있다.

황승환은 1995년 제4회 대학개그제 출신으로 데뷔해 2000년대 초반 KBS '개그콘서트'의 '봉숭아 학당' 코너에서 여장을 한 '황마담'이라는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진한 화장을 하고 가느다란 여자 목소리를 내는 그의 뛰어난 연기는 폭발적인 반응을 자아내며, 최고의 전성기를 누렸다.

황승환은 2011년 뛰어든 노래방 기기 사업의 실패로 생긴 수십억원대 빚을 감당하지 못해 서울중앙지법 파산부에 파산 면책 절차를 신청했다. 부인 박 모 씨와 사업실패로 갈등을 겪어오다 2014년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