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가맨' 이지혜 고백 "서지영과 불화? '보살이냐'는 말 많이 들어"

입력 2016-06-01 16:35:55 | 수정 2016-06-01 16:36: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슈가맨 이지혜
슈가맨 이지혜기사 이미지 보기

슈가맨 이지혜


가수 이지혜의 고백이 새삼 눈길을 끈다.

이지혜는 31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 출연, 자신의 히트곡을 열창하며 시청자들에게 추억을 선물했다. 그러나 서지영과 크리스는 함께 출연하지 못했다.

이날 이지혜는 샵 활동 당시 동료였던 서지영에 대해 "서로 불화가 있었던 건 사실이지만 지금은 완전히 털었다"고 밝혔다.

이지혜는 지난해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도 "한때는 서지영을 정말 미워했다. 그러나 정말 속 시원히 화해했다. 이제 정말 가족 같다. 진심으로 서로를 응원하면서 지내고 있다"며 "평소 댓글 같은 걸 자주 보는 편인데 '이지혜 보살이냐'는 댓글을 종종 보게 된다. 독실한 기독교인이다. 보살 말고 집사 같은 게 낫지 않겠냐"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이어 "장석현(샵 멤버)이 중간에서 많이 노력했다. 해체 후 처음 만나는 자리에 장석현이 나와 서지영을 불러 화해하도록 도왔다. 그가 없었으면 아직까지 화해를 안 했을지도 모른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