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쾅'하는 폭발음 들리더니 와르르르…남양주 지하철 붕괴 사고로 4명 사망

입력 2016-06-01 10:14:03 | 수정 2016-06-01 10:14:37
글자축소 글자확대
남양주 지하철 공사장 붕괴 /연합뉴스TV기사 이미지 보기

남양주 지하철 공사장 붕괴 /연합뉴스TV


경기도 남양주시에서 지하철 공사현장이 무너져 사상자가 발생했다.

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20분께 남양주시 진접선 지하철 공사현장이 붕괴해 근로자 4명이 숨지고 8명이 부상했다.

또 한때 매몰됐다가 구조된 근로자 등 부상자 8명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 중 3명이 중상인 것으로 확인됐다.

부상자들은 현재 병원 4곳으로 나뉘어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목격자에 따르면 사고 당시 '쾅'하는 폭발음이 들린 것으로 알려졌다. 용접 작업 중 산소통의 산소가 폭발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현재 2차 사고 우려는 없으며, 인명 수색 작업을 계속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중상자가 위독해 사망자가 더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