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송중기-수지, 연예계 대표 '만찢남녀' 1위 선정

입력 2016-06-03 11:42:38 | 수정 2016-06-03 11:42:3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태양의 후예'로 한류스타 대열에 합류한 송중기와 '국민 첫사랑'의 수지가 연예계 대표 만찢남녀 1위에 선정됐다.

(주)투믹스(대표 김성인)의 웹툰 플랫폼 짬툰은 지난 5월 23일부터 5월 29일까지 회원 645명을 대상으로 웹툰 원작 영화, 드라마에 어울리는 만찢남녀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당장 웹툰 속으로 들어가도 손색 없는 만찢남'을 묻는 질문에 송중기가 23.72%(153명)의 득표율로 압도적인 1위에 올랐다. '태양의 후예'에서 유시진 대위를 완벽하게 소화한 남성적인 매력을 갖추고 있으면서도 순정 만화 주인공처럼 순수하고 깨끗한 매력도 동시에 지녔기 때문인 것으로 파악된다.

그 뒤를 이어 '응답하라 1988'로 청춘스타 반열에 오른 박보검이 16.74%(108명)로 2위에 올랐다. 박보검 역시 순정만화 주인공 같은 순수한 이미지를 갖고 있어 팬들의 선택을 받았다.

웹툰 원작 드라마 '치즈 인 더 트랩'에서 동시에 열연한 서강준과 박해진은 12.87%(83명), 10.08%(65명)로 나란히 3,4위를 차지했다. 이 밖에도 강동원은 7.91%(51명), 이제훈은 4.96%(32명), 소지섭은 4.65%(30명)의 득표율을 얻었다. 김수현, 유아인, 이준기, 지성, 공유 등도 순위에 올랐다.

'만찢녀'에서는 수지가 13.49%(87명)으로 1위에 올랐다. 걸그룹 출신이지만 영화 '건축학개론', 드라마 '드림하이', '구가의 서' 등으로 배우로서 인정 받고 있는 수지 역시 청순만화 여주인공 같은 순수한 외모를 지녔으면서도 당찬 성격의 반전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으며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수지와 비슷한 길을 걷고 있는 설현은 10.85%(70명)로 뒤를 이었다. 설현은 이미 웹툰 원작 드라마인 '오렌지 마말레이드'에서 웹툰에서 갓 나온 듯한 청순한 매력을 뽐낸 바 있다.

국민 여동생 박보영은 10.08%(65명)의 득표율로 3위에 올랐다. 송혜교는 9.46%(61명)으로 근사하게 4위에 올랐고 한효주는 8.68%로 5위에 올랐다. 이 밖에도 혜리는 8.06%(52명), 아이유는 7.75%(50명), 신민아는 6.82%(44명)의 득표율을 얻었다. 장나라, 유이, 김새론, 김지원, 황정음도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짬툰의 홍보 담당자는 "최근 웹툰을 원작으로 한 영화와 드라마가 큰 인기를 얻으면서 독자들 사이에서 아직 영상화 되지 않은 웹툰을 주제로 가상 캐스팅을 하는 문화가 생겨났다"라며 "앞으로 웹툰 원작 영화·드라마가 청춘스타의 등용문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