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음악대장이 부른 故 신해철 노래, 음원 출시된다 [공식입장]

입력 2016-06-03 14:37:25 | 수정 2016-06-03 14:37:25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MBC 제공


'우리 동네 음악대장(이하 음악대장)'이 부른 故 신해철의 노래들이 음원으로 출시된다.

3일 MBC 측은 "'일밤-복면가왕'에서 '우리 동네 음악대장(이하 음악대장)'이 부른 고 신해철의 노래들이 음악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음원으로 출시된다"고 밝혔다.

이어 "'음악대장'이 부른 고 신해철의 노래에 대한 오랜 저작권 협의 끝에, 'Lazenca, Save Us', '일상으로의 초대', '민물장어의 꿈' 등 모두 3곡을 음원으로 출시하게 됐다"고 전했다.

MBC에 따르면, ‘음악대장’이 재해석한 故 신해철의 노래들은 고인의 곡이다보니 저작권 문제 등을 해결하느라 음원 출시가 늦어져 왔었는데, 마침내 음원으로 공개되는 것이다.

故 신해철의 부인인 윤원희 씨는 “‘음악대장’의 인상적인 무대에 감동받았고, 그의 ‘복면가왕’ 무대 덕분에, 많은 시청자분들이 남편의 작품을 다시 한 번 접하게 된 계기가 된 것 같아 좋았다”며 음원 출시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실제로 음악팬들 사이에서는 ‘음악대장’이 故 신해철의 곡 가운데 3곡이나 선곡해 부른 것 자체가 고인에 대한 애정과 존경을 표시한 것이고, 동시에 고인의 음악이 풍부한 감성으로 재해석됐다는 평가가 많았다.

특히 ‘민물장어의 꿈’과 ‘라젠카, 세이브 어스’는 지난 2016년 1월 31일 당시 파죽지세였던 ‘캣츠걸’(차지연)의 6연승을 막고 ‘음악대장’을 가왕에 오르게 한 2~3라운드 곡으로 동영상 클립 조회 수가 무려 400만 뷰가 넘는 등 큰 사랑을 받아왔다.

‘음악대장’이 부른 故 신해철의 노래 3곡은 오는 5일 오후 7시, ‘복면가왕’ 방송 직후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전격 출시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