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혼자산다’ 지숙, 민낯 깜짝공개 "1인2역 아니다"

입력 2016-06-04 16:16:33 | 수정 2016-06-04 16:16:33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지숙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지숙



‘나혼자산다’ 지숙이 민낯을 공개했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그룹 레인보우 멤버 지숙의 싱글 라이프가 공개됐다.

이날 ‘나혼자산다’에서 레인보우 멤버 김재경, 정윤혜를 만난 지숙은 이들과 점심식사를 하며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정윤혜는 ‘파워블로거’로 유명한 지숙에게 “남자들이 잘하는 분야까지 모두 잘한다. 도와줄 게 없다”고 지적했다.

지숙은 “남자가 도와주고픈 마음이 들게 해야 하는데”라고 걱정했다. 지숙의 걱정에 재경은 “보호 본능을 일으키는 남자를 만나면 된다”고 연하남과의 연애를 추천했다.

지숙은 이에 “연하를 만나 본 적이 없다”고 답했다. 그 순간 재경은 지숙에게 “없어?”라도 되물으며 의심 가득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더했다. 그는 “있을텐데”라고 추궁하며 지숙을 당황케 했다.

당황한 지숙은 “밖에서 그렇게 크게 얘기하는 거 아니다”라고 넘겨 주위에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이날 ‘나혼자산다’에서 지숙은 아침에 기상한 모습부터 시작해 퉁퉁 부은 민낯을 고스란히 공개했다.

안경을 찾는 털털한 모습과 더불어 파워블로거 답게 일상 사진 찍고, 자신이 만든 음식 사진을 촬영하는 등 자연스런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민낯을 뒤로한 풀메이크업 모습을 드러낸 지숙은 "1인 2역 아니다"라고 너스레까지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