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유재석, 양세형에 경고 "그러다 맞는다"

입력 2016-06-04 20:29:46 | 수정 2016-06-04 20:29:46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 유재석이 양세형에게 경고를 보냈다.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웹툰 전성시대를 맞아 멤버들이 직접 웹툰에 도전하는 '릴레이툰' 특집이 그려졌다.

이날 '무한도전'에 출연한 양세형은 윤태호 주호민 무적핑크 이말년 기안84 가스파드 등 웹툰작가 6인과 마주했다. 양세형은 특유의 깐족이는 말투로 기안84의 무기력한 말투를 '디스'하는 등 전방위 활약을 펼쳤다.

하지만 양세형 깐족이 더해지자 유재석은 제동을 걸었다. 유재석은 "나도 깐족대는 스타일인데 너는 정말 심하다. 그러다 정말 크게 맞는다"며 조언과 경고 메시지를 전했고, 이에 양세형은 "맞다. 2년에 한 번씩 맞는다"고 응수해 '무한도전'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무한도전' 멤버들은 본 특집을 통해 윤태호 주호민 무적핑크 이말년 기안84 가스파드 등 여섯 명의 웹툰 작가들과 함께 팀을 이뤄 릴레이 웹툰을 진행할 예정이다.

'무도 릴레이툰'은 6주 동안 '무한도전' 본방송의 마무리 코너로 1편씩 연재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