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하선 측 "'혼술남녀' 출연 확정 아냐…긍정 검토 중"

입력 2016-06-07 15:59:20 | 수정 2016-06-07 15:59:2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박하선 측이 tvN 드라마 '혼술남녀'로 컴백한다는 소식에 입장을 밝혔다.

박하선 소속사 에스엘이엔티는 7일 오후 "박하선이 최근 '혼술남녀' 출연을 제의 받고 검토 중이다. 아직 출연을 확정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박하선이 제안받은 역할은 노량진 강사계의 미생이라 불리는 국어강사 이신입이다. 서울 중상위권 대학 국문과 졸업 후 입시학원에서 국어강사로 일하다 꿈에 그리던 노량진으로 입성하게 된 인물로 사회적 약자를 대표하는 캐릭터다.

박하선이 '혼술남녀' 출연을 확정짓는다면 2014년 7월 방송된 SBS '유혹' 이후 2년만에 브라운관으로 복귀하는 것이다.

'혼술남녀'는 입시 학원가를 배경으로 스타강사 눈치를 살피며 학원 실적에 전전긍긍하는 원장과 학생들에게 인기를 끌고자 하는 강사들의 다채로운 군상을 그린 작품으로 최규식 PD와 명수현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오는 8월 말 방송.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