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긴급] 신안군 섬마을 여교사 성폭행 피의자, 9년전에도 성폭행 '충격'

입력 2016-06-07 17:53:22 | 수정 2016-06-07 18:04:08
글자축소 글자확대
신안군 여교사 성폭행 / 사진 = KBS 방송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신안군 여교사 성폭행 / 사진 = KBS 방송 캡처

신안군 섬마을 여교사 성폭행 피의자, 9년전에도 '성폭행'

전남 신안군 섬마을 여교사 성폭행 사건 피의자 중 한 명이 9년 전에도 성폭력을 저질렀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드러났다.

전남 목포경찰서는 섬마을 여교사 성폭행 사건 피의자 중 한 명인 38살 김모 씨의 DNA가 지난 2007년에도 대전시 갈마동에서 당시 20살이던 여성을 성폭행한 피의자와 일치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현재 김 씨 등을 상대로 이번 범행의 의도성 등을 집중 조사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