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무한도전’ 유재석·무적핑크, '무도사화' 아이디어 공개

입력 2016-06-11 21:31:51 | 수정 2016-06-11 21:31:5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방송화면/무한도전



‘무한도전’ 유재석·무적핑크가 '무도사화' 아이디어를 냈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릴레이툰 두 번째 이야기가 방송됐다.

이날 ‘무한도전’에서 무적핑크와 유재석이 파트너가 되어 릴레이웹툰을 하게 됐다. 두 사람은 릴레이웹툰의 내용을 논의하기 위해 아이디어를 냈다. 무적핑크는 역사물에 특히 관심이 많다고 했고 두 사람은 무도 멤버들을 캐릭터로 한 ‘무도사화’를 해보는 것이 어떠냐는 의견을 냈다.

폭군역을 정하기로 한 가운데 유재석은 “캐릭터상 폭군 역은 명수형이 어떠냐”고 물었다. 이에 무적핑크는 “광희 씨 나이가 스물여덟인데 연산군이 갑자사화를 일으킨 나이가 그 나이였다. 연산군이 그전까지는 착했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광희가 진짜 여기에 어울리는 것 같다”며 ‘광희군’을 강추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유재석은 무적핑크에게 남주인 자신을 꽃미남으로 그려달라고 요청했고 무적핑크는 즉석에서 순정만화 속에서 튀어나온 듯한 유재석의 그림을 그려주며 그를 흡족하게 만들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