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판타스틱 듀오' 이재진 "이선희 무대 별로…" 김구라 넘어설 '모두까기' 입담

입력 2016-06-12 09:31:18 | 수정 2016-06-12 09:31:18
글자축소 글자확대
'판타스틱 듀오' 젝키 이재진기사 이미지 보기

'판타스틱 듀오' 젝키 이재진


12일 방송되는 SBS '일요일이 좋다-판타스틱 듀오‘에서는 디스전 선봉장에 선 이재진의 독설 맹활약이 공개된다.

이재진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의 춤 실력을 평가하며 “은지원은 진짜 춤 못춘다”고 폭로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평균 나이 39세를 바라보는 젝스키스 멤버들은 녹슬지 않은 춤 실력 공개에 나섰지만, 서장훈이 “관절이 예전같지 않아 보인다”고 거들었고, 이재진은 “우린 망했다”며 좌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재진은 젝스키스 외에 함께 출연한 바이브, 김민종의 무대에도 “좀 별로였다”, “재밌진 않은 거 같다” 등 ‘모두까지 인형’의 면모를 보였다. 압권은 가수 이선희의 무대를 본 후였다. 이선희는 예진아씨와 꾸민 마지막 무대를 ‘역대급’으로 장식하며 모두의 기립박수를 받았지만, 정작 이재진에게 “바이브 무대가 좋았다”는 소감을 들어 당황해하기도 했다.

거칠 것 없는 ‘新 독설기관차’가 된 이재진의 활약상은 12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되는 ‘판타스틱 듀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