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지현, 결혼 3년만에 파경…위자료+양육비는?

입력 2016-06-13 11:11:51 | 수정 2016-06-13 11:11:5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걸그룹 쥬얼리 출신 이지현이 결혼 3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12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이지현의 파경 소식이 전해졌다.

지난 10일 이지현이 결혼 3년 만에 이혼한다는 소식이 발표돼 안타까움을 자아낸 바 있다. 앞서 이지현은 여러 방송을 통해 결혼생활의 고충을 토로해왔다.

이혼소송 중인 이지현은 원만한 협의를 위해 위자료 및 재산분할 없이 이혼과 친권자 및 양육자 지정, 두 자녀들의 양육비만 청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지현은 1998년 4인조 그룹 써클로 데뷔한 뒤 2001년 쥬얼리로 인기를 얻었다. 이어 2008년 쥬얼리 탈퇴 후 연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