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닥터스' 박신혜 "모델 출신 이성경, 같이 연기하면 자극 받아"

입력 2016-06-15 15:14:30 | 수정 2016-06-15 17:13:11
글자축소 글자확대
'닥터스' 박신혜 이성경 연기 대결 / 사진= 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닥터스' 박신혜 이성경 연기 대결 / 사진= 변성현 기자


배우 박신혜가 이성경의 연기력을 극찬했다.

15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는 새 월화드라마 '닥터스'(극본 하명희, 연출 오충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연출을 맡은 오충환 PD를 비롯해 배우 김래원, 박신혜, 윤균상, 이성경이 참석했다.

이날 박신혜는 함께 호흡을 맞추는 이성경에 대해 "현장에서 너무 잘 한다. 원래 모델에서 배우로 바뀌었는데 연기를 같이 하고 있으면 내가 분발해야겠다는 자극을 주는 친구다. 그동안 이성경의 모습과 다른 모습을 기대하셔도 좋다"고 칭찬했다.

'닥터스'는 무기력한 반항아에서 사명감 가득한 의사로 성장하는 '유혜정'(박신혜)과 아픔 속에서도 정의를 향해 묵묵히 나아가는 '홍지홍'(김래원)이 사제지간에서 의사 선후배로 다시 만나 평생에 단 한 번뿐인 사랑을 일궈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김래원은 성실하고 책임감이 투철한 신경외과 전문의 '홍지홍' 역을 맡았으며, 박신혜는 시니컬하고 강단 있는 여의사 '유혜정'으로 분한다.

'따뜻한 말 한마디', '상류사회',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를 집필한 하명희 작가와 '별에서 온 그대', '가족의 탄생' 등을 연출한 오충환 PD가 의기투합해 기대감을 높인 '닥터스'는 오는 20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