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HEI 예능 완전정복] '라디오스타' MC그리=김동현, 힙합 금수저? 인성이 金메달

입력 2016-06-16 10:10:37 | 수정 2016-06-16 10:13:33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MC그리 김동현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MC그리 김동현


방송인 김구라의 아들이자 가수 MC그리(김동현)이 홀로서기에 성공했다.

지난 15일 MBC ‘라디오스타’(기획 조희진 / 연출 황교진)는 ‘나이 그것이 뭣이 중헌디?!’ 특집으로 MC그리, 신동우, 이수민, 샤넌, 다영(우주소녀)이 출연했다.

이날 MC그리는 자신의 이름을 지어준 ‘라디오스타’에서 이름값을 치르는 토크를 펼쳤다. 우선 MC그리는 힙합 금수저 논란에 “저는 금수저가 맞고, 요번 노래도 솔직히 아빠 아들이 아니었다면 그렇게 히트칠 노래가 아니었다고 생각해요”라고 쿨하게 인정했다.

무엇보다 MC그리는 ‘라디오스타’의 MC인 아빠 김구라가 아들이 걱정돼 참지 못하고 곳곳에서 어시스트와 리드를 하려고 하자 단호박처럼 이를 거부했고, 지금 현재의 자신의 모습을 보여주려고 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MC그리는 지코의 작사 연습 방식을 똑같이 따라 해 하루도 빠짐없이 가사를 쓰고 수많은 연습을 했음을 고백했고, 2년에 걸쳐 직접 작사한 자신의 데뷔곡 ‘열아홉’ 무대로 모두의 큰 박수를 받았다는 후문. MC그리는 가사가 틀릴까 봐 조마조마하게 자신의 무대를 지켜본 김구라의 모습에 “자다가 깨워서 노래를 부르라고 시켜도 완벽하게 부를 수 있어요”라며 자신감 넘치게 말해 그의 무대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또 MC그리는 빈지노처럼 ‘공개 연애’를 꿈꾸고 있다며 사귄 지 177일 된 연상의 여자친구가 있다고 고백할 예정. 그는 여자친구를 ‘여보’라고 부른다고 스스럼없이 밝히는가 하면, 아무도 예상치 못한 스무 살 성인이 된 이후의 계획을 공개해 MC그리 부자와 허물없이 지내던 MC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이날 MC그리는 데뷔곡 ‘열아홉’의 첫 라이브 무대를 선보이기도 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