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년24' 이민우·신혜성 "신화 활동 노하우 전수 할 계획"

입력 2016-06-16 15:00:05 | 수정 2016-06-16 19:57:53
글자축소 글자확대
'소년24' 신혜성 이민우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소년24' 신혜성 이민우 /사진=최혁 기자


신화의 멤버 이민우, 신혜성이 '소년24' 멤버들의 '멘토'를 자처했다.

16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Mnet의 새 오디션 프로그램 '소년 24'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신혜성은 "친구들이 분장을 하는데 소름이 돋았다. 데뷔했을 때 생각이 많이 나더라. 방송이 끝나면 공연을 해야하는 여정이다. 실력이 많이 발전할 수 있도록 든든한 조력자게 되겠다. 많은 사랑을 받았으면 좋겠다"라고 애정어린 마음을 전했다.

이민우는 "신화로 오랜기간 활동했기 때문에 우리만의 노하우를 전수할 수 있을 것 같다. 조력자 역할을 맡게 돼 책임감이 크다. 저희 뿐만아니라 트레이닝을 전문적으로 할 수 있는 마스터들이 있기에 실력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소년 24'는 CJ E&M이 3년여동안 250억여원을 투자한 초대형 K-P0P 프로젝트다. 신화의 신혜성, 이민우가 소속된 라이브웍스컴퍼니가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배우 오연서가 MC를 맡는다.

제작진은 지난 1월부터 엠넷닷컴 오디션 접수를 통해 약 5500명의 지원자를 받고 방송에 출연할 소년 49인을 선발했다. 이들은 매회 유닛으로 대결을 펼치며 래퍼 바스코, 댄서 하휘동, 보컬 트레이너 전봉진의 휘하에서 예비 K-POP 스타로서의 자질을 키운다.

방송을 통해 최종 선발된 24명은 '소년 24' 전용 공연장에서 1년간 라이브 공연을 진행해야 한다. 공연 이후 팬들에 의해 선정된 최상위 멤버들은 별도의 유닛으로 데뷔할 계획이다.
오는 18일 11시 첫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