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설리 "요즘 정말 행복…가장 큰 관심사는 내 자신"

입력 2016-06-19 16:10:30 | 수정 2016-06-19 16:36:2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에프엑스 출신 배우 설리가 변화된 관심사에 대해 입을 열었다.

패션 매거진 쎄씨 측은 7월호 커버걸로 발탁된 설리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설리는 "요즘 들어 제 자신이 궁금해졌다"며 "'나는 어떤 사람일까'하는 생각이 들어 나에 대해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또 가수에서 연기자로 변신한 것에 대해 "지금 아주 많이 행복하다. 좋아하는 연기를 할 수도 있고, 하면서 점점 더 행복해졌다. 카메라 앞에서는 진정성 있는 연기로 대중과 소통하고 싶다"며 현재 행보에 대한 만족감을 그러냈다.

이어 설리는 "경험해보지 못한 무언가에 판타지를 갖고 있다.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것이 신나지 않나"라고 덧붙였다.

앞서 설리는 SNS에 과감하고 독특한 콘셉트의 게시물을 연일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 공개 연애 중인 최자와의 데이트 사진, 퇴폐미 가득한 셀카 등이 걸그룹 시절의 이미지와 상이해 논란과 화제를 불러모은 바 있다.

한편 설리는 지난해 에프엑스를 탈퇴하고 연기자로 변신해 영화 '리얼' 촬영 중에 있다.

기사 이미지 보기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