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장혁과 박소담의 만남…오늘은 '뷰티풀 마인드' 데이

입력 2016-06-20 16:58:26 | 수정 2016-06-20 16:58:26
글자축소 글자확대
'뷰티풀 마인드' 장혁 박소담기사 이미지 보기

'뷰티풀 마인드' 장혁 박소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뷰티풀 마인드’(극본 김태희, 연출 모완일, 이재훈, 제작 래몽래인)의 배우들이 첫 방송 사수를 부르는 셀프 홍보 릴레이에 나섰다.

20일 밤 10시, 드디어 베일을 벗게 될 ‘뷰티풀 마인드’를 위해 주연 배우 4인방이 독려 메시지를 전한 것.

드라마를 이끌어갈 장혁(이영오 역), 박소담(계진성 역), 윤현민(현석주 역), 박세영(김민재 역)은 싸인과 함께 애정이 듬뿍 담긴 친필 메시지로 시청자들의 구미를 자극하고 있다. 사진 속 박소담은 깜찍한 이모티콘을 활용해 러블리함을 더했으며 “채널 고정”을 외치는 윤현민의 미소는 여심까지 사로잡고 있다.

본방사수를 부르는 배우들의 훈훈한 비주얼과 환한 분위기는 이들이 드라마 속에서 어떤 연기와 활약상을 펼칠지 기대되는 상황.

특히 극 중 네 사람은 병원에서 벌어지는 수상한 사건에 얽히며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때문에 이들의 관계 행보 역시 놓쳐서는 안 될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한편, ‘뷰티풀 마인드’는 타인의 감정을 공감하지 못하는 의사 이영오(장혁 분)와 한 번 물면 절대로 놓지 않는 집념의 여순경 계진성(박소담 분)이 환자들의 기묘한 죽음에 얽히게 되면서 펼쳐질 감성 미스터리 메디컬 드라마.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