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속사 없어 동네 오빠 데리고 왔다"던 서우, 큐브와 전속계약

입력 2016-06-20 17:30:08 | 수정 2016-06-20 17:38:21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우, 큐브와 전속계약기사 이미지 보기

서우, 큐브와 전속계약


배우 서우가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20일 서우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그룹 비스트, 비투비, CLC, 현아, 김기리 등을 매니지먼트하고 있는 회사다.

서우는 지난 3월 전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와 결별 후 독자적으로 활동해 왔다. 과거 '런닝맨', '해피투게더' 출연 당시 "소속사가 없어 동네 오빠를 매니저로 데려왔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서우는 2007년 영화 '아들'로 데뷔, 시트콤 '김치 치즈 스마일', 드라마 '탐나는도다', '신데렐라 언니', '욕망의 불꽃', 영화 '미쓰 홍당무', '하녀', '노크' 등에 출연해 20대 대표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해 왔다.

서우는 지난 2013년 '제왕의 딸, 수백향' 이후 작품 활동이 뜸한 상태. 큐브엔터테인먼트의 매니지먼트를 받으면서 이전처럼 활동적인 행보를 이어갈지 귀추가 주목되는 상황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