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홍상수 감독 가족 "김민희 어머니와 카톡 '짜깁기'…언중위 제소할 것"

입력 2016-06-23 09:25:28 | 수정 2016-06-23 09:29:27
글자축소 글자확대
김민희 홍상수 /사진=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김민희 홍상수 /사진=한경DB


홍상수 감독의 아내 조모씨가 김민희 어머니와 나눈 카카오톡 대화에 대해 '허위 사실'이라고 반박하고 나섰다.

지난 22일 모 여성지는 홍상수 감독의 아내를 단독 인터뷰 했다면서 김민희 어머니와 나눈 대화를 공개했다.

이날 보도가 나오자 홍상수 감독 가족 측은 오프더레코드(비보도 전제)로 기자에게 심경 고백을 한 것을 마치 인터뷰에 응한 것 처럼 보도했다고 밝혔다.

또 조 씨가 제공한 적 없는 문자 메시지를 허위로 짜깁기해 본인의 의사와는 무관하게 언론사에 배포했다면서 지적했다.

특히 인터뷰 내용으로 기재된 부분인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에 대한 소문이 업계에 나자 김민희의 광고가 끊겨 홍상수 감독이 그 손실을 메워주기 위해 딸의 유학비 등을 지원하지 않았다"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이에 홍상수 감독 가족 측은 "논란에 죄송스럽다"라면서 "누구 한 사람의 잘못이 아닌 것도 알고 있다. 해당 언론사에 수차례 비보도 원칙을 언급했으나 언론윤리의 하나인 비보도 원칙을 깼고 허위 사실까지 보탰다. 정정 요청을 했으나 홈페이지에서 허위 카톡만 삭제했을 뿐 더이상의 조치는 없었다"라고 토로했다.

이에 홍상수 감독 가족 측은 해당 매체를 언론중재위에 제소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21일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의 불륜설이 제기되면서 파장을 낳고 있다. 영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로 인연을 맺고 1년여간 부적절한 관계를 맺고 있다는 것. 현재 두 사람은 미국에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져 '불륜설'에 대한 입장을 전혀 들을 수 없는 상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대통령 선거가 내년 몇 월 실시되는 게 좋다고 봅니까.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